본문 바로가기

산과나

북한산 13성문중에~^^

 

북한산엔 13성문이 있는데

오늘은 중성문과 북문.시구문을 뺀 10성문을 돌기로한다.

이렇게 맘먹은날은 아무생각없이 달리고 걷기만 한다.

얼음물 2통,커피하나.홍삼사탕...이것이 오늘 나의 먹거리.

머리속은 텅비고,내가산이되고,산이 내가되어

북한산능선을 걷는기분은 이루말할수없는 행복으로 다가온다.

 

의상능선으로해서 출발

9시55분

 

 

 

10시42분

의상봉은 오를때마다 숨가쁘고 힘든곳이다.

의상봉까지만 치고올라오면 그 다음부터는

그리 크게 힘들지는 않다.

 

10시48분

 

11시01분

 

소나무밑에앉아

여유로이 숨을 돌리며 커피한잔 마시는느낌은

어떤 선물보다도 값지다.

 

11시14분

 

11시19분

 

11시25분

 

12시03분

 

12시09분

 

12시21분

 

거북이바위

 

보국문 12시37분

 

12시21분

 

동장대 12시57분

 

1시 12분

북한산대피소를 지나

용암문..

 

1시48분

위문을 지나 내려오는길에

계곡에서 알탕으로 무릎과 다리를 식혀준다.

주인잘못만나 고생하고있는 몸둥아리~ㅎㅎㅎ

어떤것이 계곡의 시원한물보다 달콤할까~

 

2시59분

 

시작할때는 무척 힘들고 고생스러워 그냥 살방살방 가깝게 다녀올까하다가도

막상시작하고나면 그리 시원할수가 없다.

지금이순간의 고통은 곧지나가고 또 다른 시간이 오듯이..

지금 이순간도 곧 지나가려니..

오늘도 행복한 출발을 한다.

 

3시07분 출발했던곳으로 다시 도착...끝.

 

'산과나 ' 카테고리의 다른 글

향기나는 여유  (0) 2012.05.30
100대 명산 "대둔산"으로 고고씽  (0) 2011.10.27
♥내눈속에 파란하늘,뭉게구름♥  (0) 2011.08.18
'아침가리골' 백패킹  (0) 2011.08.15
조카와 오른 '원효봉'  (0) 2011.08.02

태그